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9년 12월 마지막을 보내면서 감사


2018년도 보내고

2019년 새해를 시작한지가 어그제 같이 생각이 듭니다. 그러나


세월은 흘러가고 지난 시간은 기다려 주지 않고 지나갔습니다.

그 많은 시간들은 옛 추억이 되고 말았습니다.


지나간 1년은 목회자인 나에게 참으로 힘든 시간들이었습니다. 그리고

또한 감사도 많은 시간들이었습니다.


참으로 감사한 일은 2019년 3월 3일에 권진안 선교사님께서

서울 대림지역에서 중국 한족을 위한 한족교회 개척에 협력하며 동참여한 일입니다.


2019년 3월 3일에 삼삼하게 한족 교회를 개척하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렸습니다.

하나님의 은혜로 한족 교회 개척 예배에 100명 넘는 인원이 참석하고(한국사람)하고

한족은 딱 2사람이 참석을 하였습니다.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한족 교회가 개척하게 된 것입니다.


권진안 선교사님께서 헌신의 결과로 A국 한족들을 18명 넘는 사람을

예수님을 영접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기쁨은 얼마가지 않고

그 사람들이 직장 따라 일터 따라 각 지역으로 떠나게 되었었습니다.

선교사님은 저에게 목사님 선교사의 마음을 가지고

교회 사역을 하지 않으면

마음의 병이 들어 하루도 살수 없는 다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교회 개척이 쉽지 않다고 말을 해 주었습니다.


지난 12월 2일 - 13일까지 한족 교회 방문하였습니다.

방문하였을 당시에 권선교사님께서 마음이 무척 힘든 시간이 있었습니다.

저희 한신교회 성도들이 정성어린 선교헌금을 전달해 주어였습니다,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는 시간된 것입니다.


그 뒤에 감사의 소식과 성탄을 즐거운 보내면서

교회 교안들과 손수 만두를 만들고 예배 후에 만 두국을 교회에서 먹고

교제하는 모습과 시진을 보내주어 보게 되었고

목사님 덕분에 성탄을 잘 보내게 된 것을 감사하다는 소식을 들을 때에

지나간 힘들었던 시간이 돌리어

감사하는 마음으로 바꾸어지게 순간이 된 것입니다. 그리고


2019년도 A국 목회자 신학교 교육 사역이 3월과 9월에 두 차례 있었습니다.


우리 한신 교회와 성도들이 선교 사역에 동참하는 은혜를 입었던 것을 생각해 보면

너무 감사했습니다.


우리 교회는 작지만 위대한 일에 하나님의 영광을 받으시는 일에

참여할 수 있는 복을 받은 것을 생각해 보니 행복한 한해 었습니다.


앞으로 2020년도에도  하나님께서 우리 교회와 성도들에게 은혜를 주신다면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선교 사역에 참여하는 교회가 되기를 소망하면서

지나간 마음의 힘든 시간을 감사로 바꾸는 시간을 갖게 되었습니다.


2019년 12월 마지막을 보내면서  감사..

뉴욕한신교회

장길준 목사


목회칼럼

Ministry Colu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 * 하나님께 기도하여 존귀한자가 되자. calvin 2020.01.25 0
» * 2019년 12월 마지막을 보내면서 감사 calvin 2020.01.03 0
47 결단을 잘하면 행복하다. calvin 2018.02.24 27
46 * 사람답게 살면 행복하다. calvin 2018.01.31 464
45 * 모든 것이 다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calvin 2018.01.08 213
44 * 예수님의 침묵 속에서 우리에 주는 교훈은 무엇인가? calvin 2017.09.26 79
43 성도가 참으로 두려워하며 사는 삶이란? calvin 2017.09.02 17
42 하나님이 함께하시는 사람 calvin 2017.01.02 51
41 하나님의 사람답게 사는 삶 calvin 2017.01.02 41
40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신 이유 calvin 2016.12.25 57
39 * 다른 사람을 존중하며 들을 줄 아는 사람이 되면 행복합니다. calvin 2016.12.02 28
38 * 염려와 위기의 순간에 누구를 의지하며 살겠습니까? calvin 2016.03.11 103
37 메리 크리스마스 ! calvin 2015.12.26 178
36 영적인 눈(믿음)을 가진자만 calvin 2015.12.11 170
35 * 진정한 가치는 바닥에서부터 calvin 2015.11.29 215
34 * 감사란 그런 것이다. calvin 2015.11.25 123
33 * 나무를 보라보면서 인생을 생각해 보다. calvin 2015.11.08 114
32 * 지나간 시간은 영원히 다시 주어지지 않습니다. calvin 2015.11.06 118
31 사람은 소중한 것을 발견하면 행복자이다. calvin 2015.10.27 170
30 하나님이 지켜주시는 행복 1 calvin 2015.10.20 197
Board Pagination Prev 1 2 ... 3 Next
/ 3